• 고다정

작품설명
사람은 태어날 때부터 자연과 함께 자란다.
큰 산부터 시작해서 거리의 나무, 맑은 하늘 등등 
우리의 곁에서 함께 살아가는 그것들을 그림속에 담아내고 싶었다.
마음을 편안하게 때론 풍요롭게 해주지만 익숙함에 그냥 지나가버리는 풍결들 없어서는 안될 그것들을 기록해보고자 한다.

본 퍼블릭갤러리 사이트에서 보여지는 작품 이미지(작가들 고유 창작물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사, 배포, 상업적 이용 등을 금지합니다.